[ 공지 사항 ]

*  예술에 관심있는 사람이면 누구나 참여가능한 공간입니다.
*  게시판의 취지에 맞지 않는 글은 예고-연락 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이 게시판에 올라오는 소식들은 될 수 있는 한 기사화 되어 CNB저널의 지면과 웹사이트(weekly.cnbnews.com), 그리고 다아트(aaart.co.kr)의 온라인 뉴스로 송출됩니다. 기획이 돋보이는 전시와 행사 등은 기자들의 심층 취재와 함께 더욱 자세한 기사로 다뤄집니다.
*  많은 공이 들어간 기획 전시는 물론, 작가의 개인전, 혹은 재미있는 행사까지 미술계의 활력이 될 소식들을 기대합니다.
*  보도가 부담스럽고 단순히 소식을 알리고만 싶다면, 글머리의 ‘알림’ 분류를 이용하거나, 보도를 원하지 않는다고 명시해 주시면 됩니다.
*  사진은 가로 800px 미만 크기로 올리시면 업로드가 용이합니다

[OS] 양윤화 개인전: 두 개의 터널을 지나서 본 태양 그 옆에 쌍무지개, 11.7-12.1

작성자 아웃사이트OS 등록일 2019-11-14 17:27:59 조회 98














양윤화 개인전: 두 개의 터널을 지나서 본 태양 그 옆에 쌍무지개



  


아웃사이트 out_sight 의 후암동 공간 os의 11월 전시 소식 입니다.  11월 7일부터 12월 1일까지 양윤화 개인전 ⟪두 개의 터널을 지나서 본 태양 그 옆에 쌍무지개(After two tunnels came the sun and next to it, a twin rainbow)⟫가 열립니다. 

 




전시에서 양윤화는 그의 첫 ‘엄마 시리즈’(2015~) 작업인 <제로 직진 아니면 좌회전 가로로 긴 창문 세로로 긴 창문 다시 직진 아니면 우회전>에 이어 새로운 신작을 선보입니다. 작가의 ‘엄마 시리즈’는 오래전부터 이어진 엄마라는 말을 둘러싼 담론과 서사로부터 ‘엄마’를 해방시키기 위한 작가적 시도를 담은 작업입니다.



엄마, mom 그리고 maman. 작가는 ‘엄마’ 가 무얼 말하는지 모른다고 생각하며 이 단어를 다시 읽습니다. 엄마에게 붙어 있던 기존의 의미와 서사로부터 떨어져 나온 글자들은 몸의 일부를 부르는 말이 됩니다. 작가는 이 말들을 모아 안무를 만들어 퍼포먼스를 하고 이미지를 수집해 엄마를 엄마로부터 떼어내기를 시도합니다.


 

양윤화, <두 개의 터널을 지나서 본 태양 그 옆에 쌍무지개(You know this dance now)>, 비디오, 24'17"(24분 ver.), 2019



작가 소개


양윤화 Yang Yun Hwa


서울에서 활동한다. 몸의 움직임과 말, 텍스트, 시간이 얽혀 있는 상태에 관심을 갖고 퍼포먼스, 비디오, 사운드 설치 작업 등을 해왔다.


주로 몸과 말 사이의 긴장관계에 관심을 두고 작업을 한다. 몸은 그 자체만으로도 발화라고 생각한다. 몸이 어디에 위치해 있는지만으로도 강력한 메시지가 된다. 그런데 바로 그 몸에서 말이 나온다는 것이 흥미롭다. 몸도 발화고 말도 발화인데, 몸에서 말이 나온다. 두가지 발화의 타이밍이나 내용의 어긋남으로부터 발생하는 긴장감이나 뒤틀림에 관심이 있다.




 



양윤화 개인전《두 개의 터널을 지나서 본 태양 그 옆에 쌍무지개》



전시 기간: 2019.11. 7 - 12. 1
관람 시간: 수요일 - 일요일 13:00~19:00(공휴일 휴관)
장소: os_서울시 용산구 소월로 64-4(후암동 448-98) B1, 3F

디자인: 마카다미아 오!

후원: 서울문화재단

문의: os.sowolgil@gmail.com, @os_sowolgil(DM)

웹사이트: ososos.net 








목록 수정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 300자 이내 / 현재: 0 자 ] ※ 사이트 관리 규정에 어긋나는 의견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현재 총 ( 0 ) 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공모전/구인구직

더보기
  1. [구인구직]
    섹파 - wed7 .kr
  2. [구인구직]
    섹파-wed7 .kr
  3. [구인구직]
    섹파 - wed7 .kr
  4. [구인구직]
    섹파 wed7 . kr
  5. [구인구직]
    러니까 본문 사람이
  6. [구인구직]
    섹파 wed7 . kr
  7. [구인구직]
    섹파 - wed7. k r
  8. [구인구직]
    섹파-wed7 .kr
  9. [구인구직]
    문 건 187쪽 내주(용서) 머
  10. [구인구직]
    세워진 기다리는 다섯
  11. [구인구직]
    했다. 주는 붙잡혀 채찍이
  12. [구인구직]
    으로 더울 5도 영남 곳은
  13. [구인구직]
    섹파 - wed7 .kr
  14. [구인구직]
    한 강합니다. 오늘
  15. [구인구직]
    섹파-wed7 .kr

다아트 게시판

더보기
  1. [전시 취재 요청]
    갤러리 도스 신관 기획…
  2. [전시 취재 요청]
    갤러리JJ - 서용선의 머…
  3. [전시 취재 요청]
    갤러리 도스 신관 기획…
  4. [전시 취재 요청]
    [산수문화] 김보민,…
  5. [전시 취재 요청]
    드로잉룸 갤러리 <디어…
  6. [전시 취재 요청]
    갤러리 도스 신관 기획…
  7. [전시 취재 요청]
    [아트선재센터] 김희…
  8. [전시 취재 요청]
    갤러리 도스 본관 기획…
  9. [알 림]
    [금호미술관] 《바우…
  10. [전시 취재 요청]
    신대준 개인전 <많은 사…
  11. [전시 취재 요청]
    갤러리 도스 본관 이주…
  12. [전시 취재 요청]
    [갤러리 그림손] 한승…
  13. [전시 취재 요청]
    갤러리 도스 신관 기획…
  14. [전시 취재 요청]
    갤러리 도스 본관 기획…
  15. [전시 취재 요청]
    갤러리 도스 신관 기획…

다아트 FACEBOOK

다아트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