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공지 사항 ]

*  예술에 관심있는 사람이면 누구나 참여가능한 공간입니다.
*  게시판의 취지에 맞지 않는 글은 예고-연락 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이 게시판에 올라오는 소식들은 될 수 있는 한 기사화 되어 CNB저널의 지면과 웹사이트(weekly.cnbnews.com), 그리고 다아트(aaart.co.kr)의 온라인 뉴스로 송출됩니다. 기획이 돋보이는 전시와 행사 등은 기자들의 심층 취재와 함께 더욱 자세한 기사로 다뤄집니다.
*  많은 공이 들어간 기획 전시는 물론, 작가의 개인전, 혹은 재미있는 행사까지 미술계의 활력이 될 소식들을 기대합니다.
*  보도가 부담스럽고 단순히 소식을 알리고만 싶다면, 글머리의 ‘알림’ 분류를 이용하거나, 보도를 원하지 않는다고 명시해 주시면 됩니다.
*  사진은 가로 800px 미만 크기로 올리시면 업로드가 용이합니다

[누크갤러리] Dialogue 고희승, 홍수연 2인전

작성자 조정란 등록일 2017-08-24 14:31:26 조회 489



전시 안내

전시명 : Dialogue

전시작가 : 고희승, 홍수연

전시장소 : nook gallery 누크갤러리 (서울시 종로구 북촌로 5나길 86)

전시기간 : 2017. 9.7 – 10.6

전시오프닝 : 2017.9.7 (Thu) 6:00 pm

관람시간 : ~ 11:00am~6:00pm, 1:00pm~6:00pm *월 휴관, 추석연휴 103, 4일 휴관

전시문의 : 02-732-7241  nookgallery1@gmail.com 




Dialogue


조정란, Director, nook gallery


고희승은 구체적으로 계획하지 않은 채 작업을 시작하여 수많은 과정의 변화를 거쳐 마지막 결과에 다다른다. 홍수연은 우연적 현상을 배제하고 완벽에 가까운 계획을 세우고 치밀하게 통제된 과정을 통해 작업을 마친다. 전혀 다른 방법으로 접근하는 그들의 작업은 시각적으로 보여 지는 이미지를 넘어 끝없는 대화를 쌓아간다.


홍수연은 우연히 생겨난 듯한 형상들을 한 겹 한 겹 쌓아 올리며 내면 깊이 잠재되어 있는 자신의 이야기를 꺼내 놓는다. 작가 자신은 철저히 통제된 과정을 통해 작업한다지만 홍수연이 무의식 중에 만들어 내는 덩어리들은 추상의 유기적인 형태로 마치 계획 없이 손 가는 대로 그려진 듯하다. 여러 겹 쌓아 올려진 형상들은 매끄러운 화면 위에서 부드럽게 유영하며 조심스럽게 다른 덩어리에게 다가가 소곤거리는 듯, 속 깊은 이야기를 쉼 없이 하고 있다. 추상미술은 보는 이의 관점에 따라 다르게 읽혀지고 해석 되어진다. 관객은 작업의 과정과 방법적인 면에 초점을 맞추기 보다는 작품에서 느껴지는 감성으로 반응하게 된다. 각자의 기억에 따라 수백 가지 다른 해석을 만들어 내는 신비로운 힘을 홍수연의 그림은 가지고 있다.


거리를 다니며 담아온 사물의 흔적들, 이리 저리 만들어 놓은 기억의 작은 조각들을 끼우고 맞추어가는 고희승의 작업은 많은 이야기를 품고 있다. 언제부터인가 작가는 나무판을 애매하고 뭉뚝한 형상으로 만들어 구멍을 뚫고 표면을 조각칼로 파내기도 하면서 세상살이의 흔적을 만들어 간다. 조그만 금속조각이나 플라스틱, 돌조각 등을 구멍에 끼우고 맞추어 자신이 하고 싶은 이야기를 그 안에 풀어낸다. 손 가는 대로 생각이 머무는 대로 작업의 흔적을 고스란히 남겨놓은 장신구는 누군가의 가슴 위에 부로치로 달리고 목걸이로 걸려 새로운 주인의 기억을 만들어 간다. 장신구라는 작은 구조물은 그 안에 비닐조각, 작은 나사못 하나까지도 값비싼 보석같이 귀한 존재로 자리 잡아 작가 자신의 모든 세계를 의미 있게 보여준다. 


장신구의 작은 덩어리와 대비되는 그림 속의 커다란 덩어리들은 규모는 매우 다르지만 애매한 형상으로 겹겹이 쌓여 작가 자신들의 무의식 속에 잠긴 내면을 드러낸다. 자신들이 꺼내 보이지 못하는 이야기들을 그들은 작품을 통해 대화로 풀어내고 있다. 그 대화는 새로이 만나는 다른 이에게 전달되어 새로운 대화를 계속해서 만들어 간다.






목록 수정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 300자 이내 / 현재: 0 자 ] ※ 사이트 관리 규정에 어긋나는 의견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현재 총 ( 0 ) 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공모전/구인구직

다아트 게시판

더보기
  1. [전시 취재 요청]
    갤러리 도스 기획_ 안중…
  2. [전시 취재 요청]
    [아트사이드 갤러리]…
  3. [전시 취재 요청]
    [수원시립아이파크미…
  4. [전시 취재 요청]
    [갤러리그림손] 김언…
  5. [전시 취재 요청]
    [갤러리오] 이한수개…
  6. [전시 취재 요청]
    [갤러리아트리에] 2…
  7. [전시 취재 요청]
    갤러리 도스 기획_ 신장…
  8. [기타 행사 보도 요청]
    [아트선재센터] 강연…
  9. [전시 취재 요청]
    [산수문화] 김익현 개…
  10. [전시 취재 요청]
    [갤러리그림손] 권시…
  11. [전시 취재 요청]
    정덕현 개인전 <조각모…
  12. [전시 취재 요청]
    갤러리도스 기획 co…
  13. [전시 취재 요청]
    [소피스 갤러리] 이환…
  14. [전시 취재 요청]
    [최유미 초대展] - 장…
  15. [전시 취재 요청]
    앤갤러리_'Rip Tide…

다아트 FACEBOOK

다아트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