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현대카드, ‘뉴욕현대미술관 미디어&퍼포먼스 컬렉션’ 전시 개최

  •  

cnbnews 손정호기자 |  2022.06.14 10:27:10

사진=현대카드

현대카드가 미국 뉴욕 현대미술관(The Museum of Modern Art, NY·MoMA)과 손잡고 MoMA의 미디어 & 퍼포먼스 컬렉션을 선보이는 ‘스며드는 빛(Pervasive Light): Works from MoMA’s Media and Performance Collection’ 전시를 개최한다고 14일 밝혔다.

오는 9월 25일까지 서울 용산구에 있는 전시·문화 공간인 현대카드 스토리지(Storage)에서 열리는 이번 전시에서는 하룬 파로키(Harun Farocki), 마틴 심스(Martine Syms), 트레버 페글렌(Trevor Paglen), 산드라 무징가(Sandra Mujinga), 아메리칸 아티스트(American Artist) 등 MoMA가 소장하고 있는 미디어 & 퍼포먼스 아트 분야 작가 5인의 영상작품 5점을 경험할 수 있다.

전시명인 ‘스며드는 빛(Pervasive light)’은 이번 전시에 참여하는 콩고 출신의 노르웨이 작가인 산드라 무징가가 제작한 동명의 작품에서 따온 것이다. 무징가를 포함해 이번 전시에 소개되는 작가들은 미디어와 기술의 급속한 발전이 기술 그 자체를 혁신하는데 그치지 않고 개인의 시각적 경험은 물론 사회 전반에 영향력을 발휘하고 있다는 점을 다루고 있다는 공통점이 있다고 설명했다.

MoMA의 미디어 & 퍼포먼스 컬렉션이 국내에 소개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현대카드는 지난 2006년부터 약 16년간 MoMA와 파트너십을 맺고 MoMA가 개최하는 주요 전시를 50여차례 단독 후원해 왔으며, MoMA가 지난 2019년 새롭게 조성한 미디어 & 퍼포먼스 아트 전용 공간인 ‘마리-조세 & 헨리 크라비스 스튜디오(Marie-Jose´e and Henry Kravis Studio)’의 모든 전시를 ‘현대카드 퍼포먼스 시리즈(The Hyundai Card Performance Series)’라는 이름으로 단독 후원했다. 설치미술가 양혜규 씨와 퍼포먼스 예술가 포프엘(Pope.L)의 MoMA 전시도 현대카드가 단독 후원했다.

현대카드 측은 미술사에서 미디어 & 퍼포먼스 분야의 중요도가 높다는 사실에 대해 현대카드와 MoMA가 의견을 같이 하고 있다며, 이와 같은 공감대에 MoMA와의 끈끈한 파트너십이 더해졌기에 MoMA가 보유하고 있는 미디어 아트 작품들을 처음으로 국내 관객에게 소개할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관련 기사>

[르포] 정태영 부회장의 ‘문화 마케팅’…현대카드 라이브러리, 여름을 열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