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무아트센터 창작지원 프로그램에 ‘매혹’ 등 6개 작품 선정돼

11월 리딩 공연 거쳐 2개 작품 최종적으로 선정 및 개발 지원 예정

cnbnews 김금영 2017.08.11 14:00:38

충무아트센터 김승업(왼쪽에서 여섯 번째) 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블랙앤블루’ 시즌 4에 선정된 6개 작품 선정 증서 전달식이 8월 3일 열렸다.(사진=충무아트센터)

충무아트센터 창작지원 프로그램 ‘블랙앤블루’ 시즌 4가 두 달 여의 지원 및 심사를 거쳐 6개 작품을 선정했다.


지난 6월 공고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프로그램에 돌입한 ‘충무아트센터 인 스테이지 - 뮤지컬 하우스 블랙앤블루 시즌4’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주최하고 충무아트센터가 주관하는 창작 개발 프로그램이다. 뮤지컬 ‘난쟁이들’ ‘명동로망스’ ‘에어포트베이비’ 등이 앞서 창작 지원 프로그램을 거쳐 간 바 있다.


​신진 작가의 데뷔는 물론, 충무아트센터의 지원으로 유수의 창작 뮤지컬 개발을 목표로 한다. 앞서 발표된 바와 같이 김동연 연출, 김태형 연출, 변희석 음악감독, 양주인 음악감독, 오세혁 작가, 한정석 작가 등이 멘토로 참여해 작품 개발 및 신진 작가의 데뷔에 힘을 실어 줄 예정이다.


지난 7월 한 달 동안의 서류 심사 및 면접 심사를 통해, 총 6개의 작품이 선정됐다. ▲셰익스피어의 비극 중 하나인 맥베스를 뮤지컬 무대로 옮긴 ‘매혹’ ▲뱀파이어 소년의 색다른 성장기를 다룬 ‘뱀파이어 아더’ ​▲두 명의 천문학자 갈릴레오와 케플러의 이야기를 담은 ‘시데레우스’ ▲중국 소녀 진진과 그늘진 서울 이웃들의 이야기를 담은 ‘웰컴 선샤인’ ​▲성형 시대에 대한 현실을 꼬집은 ‘플라스틱 마스크’ ▲19세기 후반 예술가들의 삶을 다룬 ‘아티스(ARTIS)’까지 다양한 소재의 작품들이 선정됐다.


8월 3일 열린 발대식에 참석한 충무아트센터 김승업 사장은 “어려운 관문을 통과해 이 자리에 있게 된 6개의 작품에 축하의 인사를 전한다”며 “​앞으로 있을 멘토링을 통해 능력 있는 창작자로서, 멋진 작품으로서 만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선정된 6개의 팀은 500만 원의 지원금과 함께 전문가의 멘토링을 거쳐, 오는 11월 리딩 공연을 열 예정이다. ​리딩 경연을 통해 선정된 2개 팀은, 내년 3월 충무아트센터에서 쇼케이스를 진행, 충무아트센터 창작 레파토리로 개발될 예정이다.

관련태그
CNB  씨앤비  시앤비  CNB뉴스  씨앤비뉴스

다아트 TWITTER

더보기
  1. [전시 취재 요청]
    '완벽한 응용 '2017년 하반…
  2. [전시 취재 요청]
    [갤러리아트리에] 2017.…
  3. [전시 취재 요청]
    [오수지 초대展] - 장은선…
  4. [전시 취재 요청]
    곽노훈 도예전
  5. [전시 취재 요청]
    공예정보플랫폼 [공예공간…
  6. [기타 행사 보도 요청]
    [아트선재센터] 이원우 -…
  7. [전시 취재 요청]
    '완벽한 응용'2017년 하반기…
  8. [전시 취재 요청]
    [챕터투] 현존/부재
  9. [전시 취재 요청]
    [김한울展] <일구어진 땅…
  10. [전시 취재 요청]
    [아트선재센터]
  11. [전시 취재 요청]
    [이애리 초대展] - 장은선…
  12. [전시 취재 요청]
    '완벽한 응용 '2017년 하반…
  13. [알 림]
    [도쿄 National Art Ce…
  14. [공연 취재 요청]
    서현석 작가 장소특정 퍼포…
  15. [전시 취재 요청]
    [HArt 하트] 조각 이어지…
  16. [전시 취재 요청]
    [아트사이드 갤러리] 이배…
  17. [전시 취재 요청]
    [갤러리아트리에] 2017.…
  18. [기타 행사 보도 요청]
    2017 EYP스튜디오 무대조…
  19. [전시 취재 요청]
    [갤러리토스트] 2017.08…
  20. [전시 취재 요청]
    '완벽한 응용 '2017년 하반…
  21. [전시 취재 요청]
    [갤러리조은] 김 종 숙,…

다아트 추천 동영상

William Kentridge, 'What Will Come'. 20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