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일 지엔씨미디어 대표, 프랑스 국가 훈장 레지옹 도뇌르 받아

cnbnews 김금영 2018.04.13 14:55:24

홍성일 지엔씨미디어 대표이사.(사진=지엔씨미디어)

홍성일 지엔씨미디어 대표이사가 한국과 프랑스의 문화예술 교류에 기여한 공로로 프랑스 국가 최고훈장인 레지옹도뇌르를 받았다.

 

홍 대표는 1993년 지엔씨미디어와임프리마 코리아를 설립한 후 1997년 한국미술저작권관리협회SACK를 발족하고 RMN Korea를 설립해, 예술 콘텐츠에 기반한 전시, 출판, 저작권 관리 등을 통한 문화 교류와 경제적 가치 창출을 실천해왔다.

 

홍 대표는 국내에 루브르박물관, 오르세미술관, 퐁피두센터 등 프랑스 국공립미술관의 소장품으로 구성한 기획전을 선보였다. 또한 지속가능한 문화예술 경영의 노하우를 개발하고 적용함으로써 지금까지 24차례의 대규모 전시를 열어 누적관람객 680만 명을 동원했다.

 

파비앙페논 주한 프랑스 대사는 “걸작들을 관람객들이 직접 만나볼 수 있게 하는 전시를 만들고, 양질의 도서 콘텐츠를 독자들에게 소개하며, 창의적인 저작물들의 권리를 보호하는 일을 통해 양국 간의 문화예술 교류에 기여했다”고 이번 훈장 수여의 의미를 밝혔다.

 

홍 대표는 “경제학자로서 프랑스의 문화유산이 어떻게 새로운 경제적 가치를 만들어낼 수 있었는지에 대한 관심으로부터 시작해서 여기까지 왔다”며 “앞으로도 ‘여가로 즐기는 예술’을 실천하고 확대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관련태그
CNB  씨앤비  시앤비  CNB뉴스  씨앤비뉴스

다아트 TWITTER

다아트 추천 동영상

William Kentridge, 'What Will Come'. 2007.